2023.02.07 (화)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2.8℃
  • 연무서울 0.3℃
  • 연무대전 -1.9℃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4.3℃
  • 맑음광주 2.6℃
  • 맑음부산 7.1℃
  • 구름많음고창 1.2℃
  • 제주 8.6℃
  • 맑음강화 -2.4℃
  • 맑음보은 -4.0℃
  • 맑음금산 -4.5℃
  • 구름조금강진군 -0.8℃
  • 맑음경주시 -1.8℃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서울특별시의회 홍국표 의원, 창3동 정비사업 관련 주민 갈등 조정 간담회 개최

 

(충남도민일보) 서울시의회 홍국표 의원(국민의힘·도봉2)은 12월 1일 도봉구 창3동 알콩달콩사랑방에서 서울시 및 도봉구 관계자, 창3동 정비사업 코디네이터, 창3동 주민 등과 정비사업 관련 주민 갈등 조정을 위한 간담회를 실시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창3동에서 추진되고 있는 공공재개발 사업과 모아타운 사업으로 인해 발생한 주민 간 갈등을 해결하기 위해 주민들의 입장을 공유하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창3동에서는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목적으로 공공재개발 사업과 모아타운 사업이 주민 공모 신청을 통해 추진되고 있다. 그런데 두 개 사업의 대상지 간 중첩 구역이 포함된 상태로 신청되는 바람에 주민 간 갈등이 발생했고 갈등의 골은 점점 깊어지는 상황이다.


도봉구에서는 갈등 조정과 해결을 위해 정비사업 코디네이터를 파견해 주민의견을 수렴하고 주민 간 소통을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여전히 갈등 조정이 어려운 상황이다.


홍국표 의원은 “두 가지 사업 모두 방법은 다르나 주거환경 개선이라는 사업의 근본적 목적은 같다”라며 “특정 주민이 아닌 창3동 주민 모두에게 이득이 갈 수 있는 방향으로 사업 진행이 이루어져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주민 간 갈등이 매우 심각한 상황이지만 대화와 소통을 통해 서로의 상황을 이해하고 공감해 간다면 갈등 해결이 불가능한 것은 아닐 것”이라며 “어렵겠지만 주민들이 원만하게 갈등을 해결할 수 있도록 정비사업 코디네이터를 비롯한 도봉구와 서울시에서 갈등 중재자 역할을 제대로 수행해주기를 바란다”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