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5 (화)

  • 흐림동두천 4.5℃
  • 구름많음강릉 4.0℃
  • 흐림서울 6.9℃
  • 흐림대전 9.1℃
  • 흐림대구 10.3℃
  • 흐림울산 9.5℃
  • 흐림광주 10.3℃
  • 흐림부산 10.7℃
  • 흐림고창 8.0℃
  • 제주 10.1℃
  • 흐림강화 2.0℃
  • 흐림보은 7.8℃
  • 흐림금산 7.7℃
  • 흐림강진군 9.2℃
  • 흐림경주시 7.9℃
  • 흐림거제 9.6℃
기상청 제공

서울특별시의회 홍국표 의원, 창3동 정비사업 관련 주민 갈등 조정 간담회 개최

 

(충남도민일보) 서울시의회 홍국표 의원(국민의힘·도봉2)은 12월 1일 도봉구 창3동 알콩달콩사랑방에서 서울시 및 도봉구 관계자, 창3동 정비사업 코디네이터, 창3동 주민 등과 정비사업 관련 주민 갈등 조정을 위한 간담회를 실시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창3동에서 추진되고 있는 공공재개발 사업과 모아타운 사업으로 인해 발생한 주민 간 갈등을 해결하기 위해 주민들의 입장을 공유하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창3동에서는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목적으로 공공재개발 사업과 모아타운 사업이 주민 공모 신청을 통해 추진되고 있다. 그런데 두 개 사업의 대상지 간 중첩 구역이 포함된 상태로 신청되는 바람에 주민 간 갈등이 발생했고 갈등의 골은 점점 깊어지는 상황이다.


도봉구에서는 갈등 조정과 해결을 위해 정비사업 코디네이터를 파견해 주민의견을 수렴하고 주민 간 소통을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여전히 갈등 조정이 어려운 상황이다.


홍국표 의원은 “두 가지 사업 모두 방법은 다르나 주거환경 개선이라는 사업의 근본적 목적은 같다”라며 “특정 주민이 아닌 창3동 주민 모두에게 이득이 갈 수 있는 방향으로 사업 진행이 이루어져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주민 간 갈등이 매우 심각한 상황이지만 대화와 소통을 통해 서로의 상황을 이해하고 공감해 간다면 갈등 해결이 불가능한 것은 아닐 것”이라며 “어렵겠지만 주민들이 원만하게 갈등을 해결할 수 있도록 정비사업 코디네이터를 비롯한 도봉구와 서울시에서 갈등 중재자 역할을 제대로 수행해주기를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PHOTO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