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3 (토)

  • 흐림동두천 -1.1℃
  • 구름많음강릉 5.5℃
  • 서울 0.2℃
  • 구름많음대전 -0.3℃
  • 맑음대구 -2.9℃
  • 구름조금울산 -0.5℃
  • 맑음광주 1.2℃
  • 흐림부산 3.5℃
  • 구름많음고창 -0.4℃
  • 제주 8.8℃
  • 흐림강화 -1.2℃
  • 흐림보은 -2.7℃
  • 맑음금산 -2.1℃
  • 흐림강진군 2.6℃
  • 구름많음경주시 -3.8℃
  • 흐림거제 2.6℃
기상청 제공

금산군, 제40회 금산인삼축제 판매 삼계탕 시식회 개최

전문가 의견 수렴 우수한 품질 확보…이용 만족도 증진 추진

 

(충남도민일보) 금산군은 제40회 금산인삼축제장 내 인삼약초요리판매장터에서 판매할 삼계탕의 맛과 품질을 사전점검 하기 위해 지난 20일 금산다락원 여성의집 2층 조리실에서 시식회를 가졌다.


이날 시식회는 박범인 금산군수 및 심정수 금산군의회 의장을 비롯해 중부대 식품영양학과 신정희 교수 등 7명이 참여해 실제 판매될 예정인 삼계탕을 시식했다.


올해 금산인삼축제에서 선보이는 삼계탕 메뉴는 △흑임자삼계탕 △인삼삼계탕 △녹두삼계탕 △토복령삼계탕 등이며 모든 업소에서 사용하는 닭의 크기는 5.5호다.


군 관계자는 이번 시식회에서 제시된 전문가 의견을 수렴해 축제장에서 판매할 금산삼계탕을 보완할 계획이다.


특히, 맛과 함께 삼계탕 단일 메뉴만으로 포만감을 느낄 수 있는 양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해 이용객 만족도를 높여나간다는 복안이다.


박범인 금산군수는 “삼계탕은 전 국민의 보양식으로 사랑받고 있는 음식”이라며 “금산인삼축제에서 맛보는 삼계탕이 금산을 대표하는 맛과 품격을 갖출 수 있도록 남은 기간까지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신정희 교수는 “이번 금산인삼축제는 금산만의 풍성한 삼계탕을 맛볼 수 있는 기회”라며 “축제장에서도 한결같은 맛이 유지돼 관광객들께서 지금의 맛을 느끼실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