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4 (토)

  • 맑음동두천 9.1℃
  • 구름많음강릉 15.8℃
  • 맑음서울 13.0℃
  • 구름많음대전 12.4℃
  • 맑음대구 15.7℃
  • 맑음울산 14.0℃
  • 맑음광주 14.9℃
  • 구름많음부산 16.2℃
  • 구름많음고창 13.3℃
  • 구름많음제주 19.2℃
  • 맑음강화 11.0℃
  • 구름많음보은 10.0℃
  • 흐림금산 9.2℃
  • 구름많음강진군 15.6℃
  • 맑음경주시 12.6℃
  • 구름많음거제 16.3℃
기상청 제공

이완섭 서산시장, “폭우 피해 빈틈없이... 신속하게”

비상대책회의 첫 공식일정, 읍면동 피해현장 방문 등

 

 

 

(서산=충남도민일보) 이완섭 서산시장이 1일 시청 상황실에서 폭우피해 관련 비상대책회의를 열고 첫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

 

6월 29~30일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 상황을 파악하고 신속한 복구를 위한 조치다.

 

이른 아침 열린 회의에는 4개 국장, 농업기술센터소장, 보건소장 및 담당관 등 간부공무원이 참석했다.

 

이날 기상현황 및 읍면동별 총괄 피해 현황을 공유한 후 국별 조치 사항 및 추진 계획을 보고했다.

 

시는 공원·녹지·도로·농지·교량·주택·저수지·제방·체육시설 등 다분야에 대한 지원 방안 및 복구 계획을 보완하고 대응해 나가기로 했다.

 

집 침수 및 재산 피해 등의 이재민들에 대한 긴급 지원 방안을 모색하고 임시 거처 마련 등에도 신속히 대처키로 했다.

 

특히, 신속한 복구를 위해 한국전력공사 및 경찰서, 소방서 등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업으로 신속히 대응해 나가기로 했다.

 

오후에는 집중호우로 피해를 본 부석면 서산B지구의 농경지 침수 및 제방 붕괴 현장과 인지면 화수천 민가 침수 현장을 들러 주민을 위로하고 대책을 논의했다.

 

이완섭 서산시장은 “공무원부터 솔선 나서 피해 복구를 돕고 시민의 목소리를 들어 달라”며 “피해 복구를 위해 모든 행정력을 쏟아붓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