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8 (월)

  • 흐림동두천 27.1℃
  • 구름많음강릉 31.2℃
  • 서울 28.9℃
  • 흐림대전 28.8℃
  • 흐림대구 29.4℃
  • 구름많음울산 29.1℃
  • 구름많음광주 28.7℃
  • 구름많음부산 28.0℃
  • 구름많음고창 28.1℃
  • 구름많음제주 30.3℃
  • 흐림강화 27.8℃
  • 구름많음보은 26.7℃
  • 흐림금산 24.5℃
  • 흐림강진군 27.9℃
  • 흐림경주시 29.0℃
  • 구름많음거제 27.8℃
기상청 제공

세종뉴스

최민호당선인, 청년일자리 넘치는 경제도시 실현방안 모색

청년일자리·소상공인 지원 공약 최우선 검토·정책 방안 마련

[세종=충남도민일보] 제4대 세종특별자치시장 인수위원회(위원장 서만철)가 보다 많은 청년들이 다양한 정책지원 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현행 조례상 청년 적용 나이를 종전 18세부터 34세까지에서 39세까지로 늘리는 방안을 검토한다.

 

또, 상가 공실과 상가 활성화가 상호 보완적이나 근본적인 해결방안에서는 차이가 있다고 보고 각각의 문제에 대한 이원화 된 정책 방안을 모색해 나가로 했다.

 

인수위는 16일 브리핑을 열고 최민호 당선인의 공약사항을 중심으로 한 청년일자리·경제 분야 시정4기 핵심과제 도출 방안을 설명했다.

 

인수위는 우선 최민호 당선인이 약속한 미래전략도시 건설과 윤석열 대통령의 지역공약인 실질적인 수도 세종 완성을 위해서는 청년일자리·경제 분야 정책방향이 매우 중요하다고 보고 이 분야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인수위는 청년 일자리와 소상공인 지원을 두 축으로 ▲청년일자리가 풍부하고 성공창업이 보장되는 경제도시 조성 ▲소상공인의 경영난 회복 최우선 지원 ▲세종시 중심의 글로벌 밸류체인 구현을 정책목표로 잡았다.

 

특히 청년 일자리 부문에서는 청년 적용 나이 확대 외에도 대학의 혁신역량이 일자리 창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홍대-고대 퓨처밸리(캠퍼스 혁신파크)’ 조성에 대한 타당성, 당위성, 설치규모 등을 검토해 나가기로 했다.

 

소상공인 지원 부문에서는 상가공실과 상가활성화 문제가 중첩되는 부분이 있지만 근본적 원인과 대안 마련에서 접근방식이 달라야 한다고 보고 정책 방안을 이원화 해 대안을 다각적으로 모색해 나간다는 입장이다.

 

이외에도 소상공인의 경영 여건 개선 지원과 역량 강화를 지원할 전담기구로 세종소상공인지원센터 설립이 필요한지와 설립 시 기존 소상공인진흥공단 세종센터와의 역할 분담 방안에 대해서도 검토해 나가기로 했다.

 

또, 현재 운영되고 있는 공공배달앱의 운영상 문제점을 효율성 중심으로 검토하고 획기적인 대안을 마련하는 등 배달앱 운영 활성화 방안을 다각적으로 모색해 나갈 방침이다.

 

인수위 청년일자리경제 분과는 최민호 당선인 공약의 실현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관련 자료 검토를 시작으로 현장 방문, 유관기관·간담회를 통해 현장의 목소리가 충실히 반영된 시정4기 핵심과제 도출에 힘쓸 계획이다.

 

서만철 인수위원장은 “최민호 당선인이 선거기간 중 청년일자리 창출과 소상공인 지원에 대해 가장 강력한 의지를 보여왔다”며 “윤석열 정부의 지역 과제와 연계해 세종시 차원에서 집중할 수 있는 경제 분야 시정4기 핵심과제 도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