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1 (일)

  • 맑음동두천 6.0℃
  • 맑음강릉 7.6℃
  • 맑음서울 8.9℃
  • 맑음대전 8.4℃
  • 맑음대구 7.7℃
  • 맑음울산 6.7℃
  • 맑음광주 10.5℃
  • 맑음부산 9.1℃
  • 맑음고창 6.1℃
  • 구름조금제주 12.5℃
  • 맑음강화 5.5℃
  • 맑음보은 5.0℃
  • 맑음금산 6.0℃
  • 구름조금강진군 6.8℃
  • 구름조금경주시 2.7℃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대전 학생, 3·8민주의거 발자취를 이어

  • 등록 2021.03.08 16:44:00
URL복사

  © 정연호기자

[대전=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8일 오후4, 대전시청 남문광장에서 개최되는 제61주년 38 민주의거 기념식에 대전지역 고등학생 20여 명과 학교장이정의로운 의거를 기억하고 그 정신을 계승 발전시키기 위해 참여하였다고 밝혔다.

 

38 민주의거는 대전지역 고등학생들이 중심이 되어 196038일 민주와 자유, 정의를 위해 순수한 열정으로 불의에 항거한 충청권 최초의 학생운동으로 지역 민주화 운동의 효시가 되었고 대구의 2·28민주운동, 마산의 3·15의거와 함께 4·19혁명의 도화선이 되었으며 2018년 국가기념일로 지정되었다.

 

한편, 38 민주의거는 2019년 제59주년 기념식에 학생 1,200명이 참여하여 당시 상황을 재현하였고 2020년에는 코로나로 기념식이 열리지 않았으나 올해 제61주년 기념식에는 철저한 방역으로 대전고, 대전여고, 보문고, 우송고, 호수돈여고 등 당시 의거 참여학교 학교장과 학생 20여 명이 식전참배, 애국가제창, 기념공연 등의 행사에 참여하여 분위기를 고양하였다.

 

대전교육청에서는 38민주의거의 역사적 교훈과 가치를 학생들에게 내면화하기 위해 단위학교별로 교과수업 및 계기교육을 실시하고, 우리 지역의 민주, 자유, 정의 등민주주의 정신을 계승하기 위하여 민주화 운동이 일어난 장소를 탐방하는 대전민주시민탐방길3·8민주의거 체험 프로그램을 구성하여 적극추진하고 있다.

 

대전교육청 권기원 민주시민교육과장은 “3·8민주의거는 우리 지역 학생들에게 민주시민으로서의 긍지와 자부심을 갖게 하는 중요한 계기가 되었다, “앞으로도 학생들이 민주시민의 소양과 역량을 갖춘 미래 인재로 성장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PHOTO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