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교육청, 사단법인 토닥토닥으로부터 장애학생 지원 물품 받아

정연호기자 | 기사입력 2021/01/21 [14:40]

대전교육청, 사단법인 토닥토닥으로부터 장애학생 지원 물품 받아

정연호기자 | 입력 : 2021/01/21 [14:40]

  © 정연호기자

 

[대전=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21일 사단법인 토닥토닥으로부터 학생용 KF94 마스크 1만장과 교구를 기탁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기탁식에는 사단법인 토닥토닥 김동석 이사장과 관계자들이 직접 참석하여 대전광역시교육청에 물품을 전달하였다. 사단법인 토닥토닥은 공공어린이재활병원 건립을 위해 장애아동가족과 시민들이 뜻을 모아 만든 비영리단체이다.

 

기탁받은 마스크와 교구는 대전 관내 특수학교 6교와 유치원 및 초등학교 특수학급에 배부하여 코로나19 방역과 학생 교육 활동에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김동석 이사장은 코로나 19로 고위엄군에 해당하는 많은 장애학생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장애가 장벽이 되지 않는 환경을 만들고자 노력하는 법인의 뜻과 특히 공공어린이재활병원 건립을 위해 힘을 모아주신 시민들의 도움에 보답하고자 감사하는 마음으로 기탁하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설동호 대전광역시교육감은 코로나 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장애학생의 건강과 안전이 심각하게 위협받고 있는 상황에서 장애학생 지원을 위한 마스크 및 교구를 전달해주셔서 감사드리며, 앞으로 교육가족 모두가 철저한 방역을 통해 안전하고 건강한 신학기 운영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