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교육청, 희망자리로 학생 마스크 기탁받아

정연호기자 | 기사입력 2020/11/23 [17:02]

대전시교육청, 희망자리로 학생 마스크 기탁받아

정연호기자 | 입력 : 2020/11/23 [17:02]

  © 정연호기자

[대전=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23일에 장애인직업재활시설 희망자리(대표 정상수)로 부터 학생용 방진마스크를 기탁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기탁식에는 희망자리의 직업훈련 교사들직접 참석하여 대전시교육청에 방진마스크 15천장을 전달하였으며, 마스크는 대전시 관내 특성화고등학교 등에 전달되어 학생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요긴하게 사용될 예정이다.

 

희망자리는 유성구에 위치한 중증장애인생산품 판매시설로 마스크를 제작·매하며, 사회적·물리적 어려움으로 취업이 힘든 장애인의 구직에 대한 욕구및 경제적 기반을 확보하고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이다.

 

희망자리 관계자는 코로나 19로 모두가 힘든 상황에서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며희망을 나누고자 마스크를 기탁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설동호 대전광역시교육감은 장기화된 코로나19로 각계각층에서 학생들을 위한 기부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장애를 극복하고 다시 사회에 환원하는 나눔활동이 학생들에게 용기와 희망의 메시지가 되길 바란다.”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