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뉴스 > 아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동반 성장을 위한 기업현장 간담회
성장 잠재력 높은 토리컴·이티에스 찾아 기업 애로사항 청취
 
정연호기자   기사입력  2020/07/29 [18:04]

 

▲     © 정연호기자

 

[아산=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오세현 아산시장은 28일 둔포면 소재 토리컴(대표 이원춘)과 음봉면 소재 이티에스(대표 윤진국)를 차례로 방문, 애로사항 청취를 위한 기업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리사이클 전문기업 토리컴은 산업폐기물에서 금, 니켈 등 유가금속 자원을 회수하여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소재기업으로 국내 최초 분쟁광물 비사용 인증(CFSI)을 취득하는 등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기업이다.

 

현장간담회에서는 신규사업 및 시설 증설을 계획하고 있는 토리컴의 각종 인허가 관련 현안이 논의됐다.

 

이날 간담회를 주도한 오 시장은 기업인의 눈높이에서 신규 시설 증설 시 제기될 수 있는 문제 예방, 관련 인허가 절차 등에 대해서 설명했다.

 

, 시 관할 사항이 아닌 타기관 인허가와 관련해서도 원활한 처리와 소요 기간을 단축할 수 있는 행정 노하우를 전달하고, 관련 부서의 전폭적인 협조를 약속했다.

 

이어 방문한 이티에스는 지난 71, 아산스마트밸리 산업단지에 제2공장을 설립하며 151억원을 투자하기로 협약을 맺은 기업이다.

 

전기자동차 및 모바일용 2차 전지 등의 자동화장비 제조기업인 이티에스는 2014년 직원 8명으로 시작한 소기업이었으나, 현재 연매출 421억원, 직원수 130여명에 이르는 등 급격한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기업이다.

 

간담회에서는 내년 상반기 증설 예정인 제2공장 계획 검토와 더불어 대기업 협력사 등록 계획 등 기업활동 전반에 대한 논의가 오고 갔다.

 

이티에스에서는 간담회 후 기업활동 지원에 대한 감사의 표시로 관내 국가보훈대상자를 위해 마스크 1만장을 시에게 전달하기도 했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기업 성장에 따른 좋은 일자리 창출은 우리 사회가 겪고 있는 여러 사회문제를 가장 효율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다, “도시 성장에 따른 시민 행복도를 높이려 갖은 노력을 다 하고 있는 아산으로서는 기업 지원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상생협력을 통한 동반 성장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주 1억 달러 규모의 투자를 계획하고 있는 에어프로덕츠코리아()660만 달러 투자 협약을 한 빔보QSR 등을 찾아 투자과정에 따른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고 원스톱 행정처리 등을 약속한 바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기사입력: 2020/07/29 [18:04]  최종편집: ⓒ 충남도민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승조지사 천안의료원 방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