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태선 후보 천안시장보궐선거 당선가능성 49.4% 1위
금강일보 의뢰 세종리서치 여론조사결과,
 
정연호기자   기사입력  2020/03/26 [16:21]

 

▲     © 정연호기자


[천안=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4·15 총선과 함께 치러질 천안시장보궐선거를 20여 일 앞두고 더불어민주당 한태선(55) 후보가 미래통합당 박상돈(70) 후보에 우위에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금강일보가 여론조사 전문기관 세종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321일과 22일 천안 거주 만 18세 이상 남녀 1014명을 대상으로 시장 보궐선거 후보에 대한 지지도(누구에게 투표하겠는가)를 조사한 결과, 한태선 후보(전 청와대 행정관)47.3%, 통합당 박상돈 후보(전 국회의원)34.1%를 얻어 한 후보가 13.2%포인트 앞섰다.

 

이번 조사는 현재까지 정당 공천이 확정된 두 후보 간 가상 대결 성격으로, ‘기타 후보4.5%, ‘지지 후보 없음7.6%, ‘잘 모름6.5%로 집계됐다.

 

당선 가능성 조사에서도 한태선 49.4%, 박상돈 36.3%로 양자간 지지도와 거의 같은 13.1%포인트의 갭을 나타냈고, ‘기타 후보’ 3.6%, ‘지지 후보 없음’ 4.4%, ‘잘 모름6.4%였다.

 

정당 지지도는 민주당이 44.4%, 통합당이 27.8%16.6%포인트의 격차를 기록해 두 후보 간 지지도 및 당선 가능성 격차보다 3%포인트 이상 더 벌어졌으며, 정의당 6.8%, 국민의당 4.6%, 민중당 1.7%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415일 국회의원 선거 투표 의향을 묻는 조사에선 반드시 투표할 것55.6% ‘아마 투표할 것25.0%로 전체 응답자의 80.5%가 투표 의향을 갖고 있고, ‘투표하지 않겠다7.2%, ‘그때 가 봐야 알 것 같다또는 잘 모르겠다12.1%로 산출됐다.

 

한편, 이번 조사는 무선전화(통신사 제공 가상번호-안심번호) ARS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응답률은 10.8%이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이고, 자세한 조사 개요와 결과는 세종리서치(www.sejongr.kr)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www.nesdc.go.kr)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기사입력: 2020/03/26 [16:21]  최종편집: ⓒ 충남도민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전시,포스트코로나 시대, 무엇을 준비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