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사곡면, 다문화가정 ‘행복어울림....문화 탐방 가져!

정연호기자 | 기사입력 2016/02/13 [19:02]

공주시 사곡면, 다문화가정 ‘행복어울림....문화 탐방 가져!

정연호기자 | 입력 : 2016/02/13 [19:02]

[공주=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공주시 사곡면(면장 김학혁)이 지난달 ‘이웃과 함께 하는 문화탐방’이라는 주제로 면에 거주하는 다문화가정 7세대 10명과 주민 10여명 등을 초청, 유네스코에 등재된 백제역사 유적지구인 공산성과 무령왕릉, 석장리 박물관 등을 탐방했다.
 
이번 문화 탐방은 문화 소외계층인 다문화 가정에 공주의 역사와 문화를 새롭게 인식시켜 주는 계기를 마련하는 한편 문화적 정체성과 자긍심을 심어주기 위해 추진됐다.
 
이번 탐방에 참여한 베트남에서 온 결혼이주여성 혼김융은 “TV에서만 보던 공산성, 무령왕릉, 석장리 구석기 박물관 등을 관람하고 체험하면서 일상생활에서 쌓였던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마음의 여유를 찾을 수 있었다.”며 즐거워했다.
 
한편, 35세대 132명의 다문화 가족이 살고 있는 사곡면은 추후 지속적으로 문화탐방의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다문화 가정의 문화적 소외감을 해소 시켜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