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병대 예비역 뿔났다, 해군에서 완전독립시켜라”

광화문광장서 결의문 채택 후 박근혜 대통령께 상소 예정

김순복 | 기사입력 2015/03/05 [21:25]

“해병대 예비역 뿔났다, 해군에서 완전독립시켜라”

광화문광장서 결의문 채택 후 박근혜 대통령께 상소 예정

김순복 | 입력 : 2015/03/05 [21:25]
[충남도민일보] 해병대 예비역들이 정옥근 전 해군참모총장의 군 납품비리와 인사비리 등 ‘군피아’에 맞서 해병대 독립을 촉구하고 나섰다. 

‘해병대 원상회복 추진위원회(위원장 김진찬)’와 ‘해병대총연합회’는 해군에서 완전독립과 해병대 사관학교 재 개교, 현대화된 무기체계 등을 촉구하며 오는 6일(금) 오전 10시부터 광화문 광장에서 300여 해병대 전우들이 참석해 해병대 독립 관련 기자회견을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이날 해병대 출신 단체들은 이순신장군 동상 앞에서 결의문을 발표하고 퍼포먼스를 펼친다는 계획이다. <해병대 원상회복 추진위원회>·<해병대총연합회>는 다섯가지의 결의문을 채택 발표하고 국방부와 국회국방위에 전달하고, 청와대를 통해 대한민국 국군통수권자인 박근혜 대통령께 상소할 계획이다.
 
문의전화 : 1688-8076.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