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3 (토)

  • 흐림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5.7℃
  • 서울 -0.2℃
  • 흐림대전 -0.1℃
  • 맑음대구 -2.9℃
  • 맑음울산 -1.0℃
  • 구름많음광주 1.4℃
  • 맑음부산 3.4℃
  • 구름많음고창 -0.2℃
  • 흐림제주 9.4℃
  • 흐림강화 -0.1℃
  • 맑음보은 -2.7℃
  • 맑음금산 -2.7℃
  • 흐림강진군 2.6℃
  • 맑음경주시 -4.9℃
  • 흐림거제 3.5℃
기상청 제공

소방청, 최초 구조된 방재직원, 동료들 위해 마지막까지 고군분투

소방청, 대전 화재현장 추가 실종자 발견…현재까지 사망 7명, 중상 1명

 

(충남도민일보) 소방청은 오늘 오전 7시 45분 발생한 대전 유성구 현대프리미엄아울렛 화재 현장에서 추가 실종자 3명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사망 7명, 중상 1명인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최초로 구조된 방재센터 직원(40대, 남성)이 불이 난 직후 화재 피해를 줄이기 위해 마지막까지 고군분투했던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지하 1층에서 구조된 방재센터 직원(40대, 남성)은 소방시설 정상 작동 여부를 점검하고, 다른 직원들의 대피를 돕기 위해 최선을 다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후 연기가 빠르게 확산하며 시야확보에 어려움을 겪어 미처 빠져나오지 못했고, 119 구조대에 의해 구조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 중이다.


소방당국은 신고접수 6분 만인 7시 51분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이어 7시 58분 대응 2단계로 격상해 인명구조·수색작업 및 대형화재 연소 저지 활동에 주력했다.


그 결과 지하 1층에서 시작된 불이 지상층으로 확대 되는 것을 막을 수 있었고, 인근 호텔에 투숙 중이던 시민 100여 명을 안전하게 대피시켰다.


이흥교 소방청장은“현장이 워낙 넓다보니 배연작업 등 구조·수색에 시간이 소요되고 있다”며 “안타깝게 희생 된 고인들의 명복을 빌며, 마지막까지 현장에서 동료들을 대피시키기 위해 고군분투했던 방재 직원의 쾌유를 기원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