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8 (월)

  • 흐림동두천 27.5℃
  • 흐림강릉 30.2℃
  • 흐림서울 28.3℃
  • 흐림대전 27.9℃
  • 구름많음대구 28.1℃
  • 흐림울산 29.0℃
  • 구름많음광주 28.0℃
  • 구름많음부산 27.8℃
  • 구름많음고창 28.1℃
  • 구름많음제주 29.1℃
  • 흐림강화 27.7℃
  • 흐림보은 24.9℃
  • 흐림금산 25.4℃
  • 흐림강진군 27.2℃
  • 흐림경주시 27.2℃
  • 구름많음거제 27.7℃
기상청 제공

서울시, 패키지 개발부터 전문가 방문코칭까지…소상공인 온라인 진출 지원

다음달 8일까지 ‘소상공인 온라인판로개척 지원사업’ 참여 소상공인 250개 모집

 

(충남도민일보) # 제주 특산과일을 판매하는 ‘트레이더메이커’는 지난해 서울시 지원으로 포장패키지를 대대적으로 바꿨다. 온라인쇼핑의 경우 물건을 직접 보고 구매 하는 것이 아니라 포장이나 패키지가 무엇보다 중요한데 기존 누런 골판지박스에서 한라산‧백록담 등 제주 관광지와 과일을 형상화한 디자인박스로 교체한 후 소비자의 관심이 더 높아졌다. 바뀐 패키지 덕분인지 지난해 10월 출시 이후 5만 세트 이상이 판매됐고 매출도 30억 원에 이르렀다. 패키지가 이쁘다는 후기도 이어지고 있다.


# 샤프란 꽃차를 판매하는 ‘서피란’은 서울시로부터 라이브커머스 교육을 받고, 방송 진행을 위한 지원을 받았다. 1회 방송 수익은 500만원에 달했고 방송이 끝난 후에도 홍보가 많이 된 덕분에 월매출이 2배 이상 늘었다.


# 지난해 서울시의 상품캐릭터 개발을 지원받은 ‘스윗드오’는 바뀐 디자인 덕분에 크라우드 펀딩에서 1,089만 원의 펀딩액을 모으며 목표액의 2,178%를 초과 달성했다. 현재 중국, 인도네시아, 싱가포르와 수출 협의를 진행 중이며 올해 3월 벤처기업 인증도 받았다.


코로나19 장기화와 소비트랜드 변화로 비대면 쇼핑이 대세로 자리 잡은 요즘, 상대적으로 온라인시장 진입이 어려운 영세 소상공인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서울시가 밀착 지원에 나선다.


서울시는 6월 27일~7월 8일까지'2022년도 서울시 소상공인 온라인 판로개척 지원사업'에 참여할 소상공인 250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상시근로자 5~10인 미만(제조업,광업,건설업,운수업 10인 미만, 기타 업종 5인 미만), 사업자 등록증 상 주소가 서울시인 소상공인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이번 지원은 온라인 시장 진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 소상공인의 역량 강화와 안정적 판로진입이 핵심이다. 선정된 소상공인들은 ①온라인 판매페이지 제작 ②상품 및 패키지 디자인 개선 ③라이브 커머스 방송 등 온라인시장 진입시 필요한 기본적인 지원부터 ④시장조사 및 소비자 평가 ⑤전문가 방문 코칭 ⑥홍보영상 제작 등 지속적인 운영과 매출 증대에 필요한 맞춤형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참여 신청 시 소상공인이 선택한 2가지 항목 중 심사를 통해 최종 한 가지를 선택하여 집중적으로 지원하는 방식이다


시는 온라인상에선 소비자가 직접 물건을 보고 구매하는 것이 아니기때문에 상품, 로고, 패키지 디자인이 구매로 연결되는데 영향을 주고 있어 디자인 개발을 지원하고, 또한 세무회계, 판로확대 등 각종 경영노하우를 알려주는 ‘전문가 방문코칭’이 인기가 높다고 설명했다. 라이브 커머스 또한 즉각적인 매출 증대로 연결될 수 있어 관심이 많다고 덧붙였다.


분야별 집중지원 외에도 온라인교육, 유통사 MD 일대일 맞춤형 상담 및 품평회 등은 상시적으로 진행된다. ‘온라인교육’은 ▲온라인 쇼핑트렌드 이해 ▲라이브커머스 제작 및 송출 ▲스마트스토어 입점 방법 등 실무 위주 커리큘럼으로 한국생산성본부 홈페이지 에서 참여할 수 있다. ‘MD상담회 및 품평회’는 소상공인이 원하는 유통채널 MD를 연결, 상품 코칭부터 입점 상담까지 받을 수 있는 기회다.


올해 상반기에는 소상공인 180개 업체를 대상으로 ‘라이브커머스 교육’을 진행하고 우수기업 30개를 선정해 라이브커머스 방송 송출도 지원했다. 라이브 커머스 방송을 통해 1억 1170여 만원의 매출이 발생했고 참여업체들은 이후에도 지속적인 매출 증가세를 보인다고 시는 밝혔다.


온라인 판로개척 지원을 받고자 하는 소상공인은 6월 27일부터 7월 8일까지 신청하면 되고,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홈페이지 에서 확인하면 된다.


한영희 서울시 노동·공정·상생정책관은 “성장 잠재력이 높은 서울 소재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판로개척 및 역량강화를 위한 체계적인 지원을 펼칠 계획”이라며 “이 지원이 영세 소상공인들이 안정적으로 온라인시장 진입 디딤돌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